블로마의 스테디 셀러라고 이름 붙이고 싶은

프랑스의 린넨 전문 브랜드 Linge Particulier의 린넨백에 이어
린넨 스카프를 소개해 드려요.


Linge Particulier의 린넨 가방을 구매하신 분들은 린넨가방과 같은 질감일 거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
스카프는 가방과는 같은 린넨이지만 전혀 다른 질감이예요.
스카프의 경우 <
린넨거즈>의 조직으로 부드럽게 워싱처리가 된 소재라
실제로 받아보시고 착용해 보시면 피부에 닿는 느낌이 너무 좋아
그 부드러움과 따뜻함에 반하게 되실 거예요.


자연소재인 린넨이 통기성과 흡습성이 좋아 여름에 선호되는 소재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는 보온성도 뛰어나 부드럽게 후가공처리된 린넨은 겨울에도 침구나 소품, 의류로 많이 쓰인답니다.



네이비 컬러보다는 조금 더 푸른 톤이 감도는 미드나잇 블루 컬러는 남성분께 선물로 가장 많이 구매하시는 컬러이기도 해요.


 



블로마의 단골분들 사이에서 재구매율이 가장 높은 제품이 바로 린넨 스카프랍니다.

새로운 컬러가 출시 될 때마다 꼭 하나씩 구매하실 정도로 만족도도 애정도도 높은 아이템인 것만은 확실해요.

저 역시 늘 자신있게 추천드리고 있어요.



도톰하고 풍성한 더블거즈 린넨은 보온성이 매우 훌륭해
저같은 경우에는 한겨울에도 헤비라인의 린넨스카프 하나만 두르고 다닌답니다.
울이나 캐시미어의 따뜻함과는 또 다른, 피부에 부드럽게 착 붙는 따스함을 느껴보시길 바래요.









 



 

 

MIDNIGHT BLUE _ BLACK




 





 







 


전체적으로 사진들이 어둡게 나와서 아래 사진이 실제 컬러와 가장 비슷하다고 생각해 주세요.






 








SAND _ MIDNIGHT BLUE _ DARK BROWN



 

너비도 길이감도 굉장히 넉넉해서 린넨을 좋아하는 멋쟁이 남성분도 착용하시기 좋아요.

이 남성분이 착용한 컬러가 미드나잇 블루예요.





ANTHRACITE_LIGHT GREY_ROYAL BLUE



size

60 x 180 cm




French Linen manufactured in EU


Linge Particulier의 제작 공정을 살펴보면, 프랑스가 원산지인 린넨 섬유를 프랑스에서 뽑긴 하되

 섬유의 가공염색재봉은 프랑스 이외의 유럽 각지에 있는 Linge Particulier 믿을만한 파트너 업체에서 맡아 진행하고 있답니다.








N O T I C E


+ 처음에 착용해 보시면 염색공정으로 인해 약간 시큼한 냄새가 날 수 있어요.
하지만 며칠 착용하시다 보면 방금 빨래 해서 바로 말린 듯한
기분 좋은 냄새가 나기 시작하니 이 부분 염려 안하셔도 되어요. :)

+ 워싱 처리로 인해 사이즈는 1-2cm 가량 오차가 있을 수 있어요. 

+ 기본적으로 스톤 워시드 린넨 특유의 구김이 있어 처음에 받아보시면 구김이 많다는 느낌을 받으실 거예요. 

+ 첫세탁은 가급적 드라이클리닝을 해 주시고 두번 째 세탁부터는 울샴푸에 울코스로 세탁해 주세요.

+ 건조기가 있으신 분들은 건조기에 섬세 코스로 한번 돌려주시면 처음 구매하셨을 때와 같은 워싱된 느낌을 되찾을 수 있답니다.